포토로그 방명록



결혼할 여자가 과거에 성경험 있다면…-자궁에 각기 다른 정자가 있다면 서로 죽인다고 하는데 결국센놈이 살아남는 것인데 기본테마

결혼할 여자가 과거에 성경험 있다면…

미혼남성의 63.2%가 결혼 상대 여성의 타이성과 성경험에 대해 용납하지 못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여성은 예비 신랑감의 혼전 성관계에 대해 1~2명 정도와의 관계는 수용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결혼정보회사 비에나래(대표 손동규)가 연애결혼 정보업체 커플예감 필링유와 공동으로 지난달 25일부터 지난 2일까지 전국의 결혼 희망 미혼남녀 506명(남녀 각 253명)을 대상으로 전자메일과 인터넷을 통해 '배우자감의 혼전 성경험에 대한 미혼남녀들의 수용 한도'를 설문조사한 결과이다.

이 질문에 대해 남성은 응답자의 63.2%가 '없어야 한다'고 답했고, 여성은 58.1%가 '1∼2명과의 경험(은 수용할 수 있다)'로 답해 각각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남성의 경우 '1∼2명과의 경험'이 30.8%이고, '3∼4명과의 경험'은 6.0%로 소수이나, 여성은 '없어야 한다'(22.1%)와 '3∼4명'(19.8%)의 응답률이 비슷하다. 결혼상대의 혼전 성경험에 대해 여성이 남성보다 다소 관대한 입장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과이다.

비에나래의 손동규 명품커플위원장은 "혼전 성경험에 대해 남녀 모두 관대해지는 추세"라며 "그러나 남성의 경우 자녀를 잉태해야 하는 자신의 배우자는 결혼할 때까지 순결을 유지해 줬으면 하는 희망사항을 갖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결혼상대에게 성경험이 있어 좋은 점'에 대해서는 남녀 비슷한 반응을 보였다. 즉 '이성을 잘 이해한다'(남 42.3%, 여 43.1%)가 가장 많고 '서로 부담이 없다'(남 20.9%, 여 23.1%)와 '젊은 날의 추억'(남 13.9%, 여 13.8%) 등이 뒤를 이었다.

'혼전 성경험이 없어서 좋은 점'으로는 남성의 경우 '성에 대한 선입관이 없다'(27.5%), '신뢰감이 높다'(22.7%), '더 애착이 간다'(17.9%), '정조관념이 뚜렷하다'(16.2%), '첫사랑의 기쁨을 공유할 수 있다'(11.8%) 등의 순으로 답했다.

반면 여성은 '첫사랑의 기쁨을 공유할 수 있다'(32.2%)를 가장 큰 장점으로 꼽았고, 그 뒤로 '신뢰감이 간다'(21.5%), '자기통제를 잘 한다'(10.7%), '성에 대한 선입관이 없다'(8.8%)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결혼상대가 성경험이 없다고 한다면 어떤 생각이 들까"를 묻는 질문에 대해 남성의 경우 과반수인 50.6%가 '가치관이 뚜렷하구나'라는 긍정적인 생각을 한다고 밝혔다. 반면 여성은 '이성을 잘 모르겠구나'(39.1%)라는 부정적인 기분이 들 것 같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남녀 똑같이 '거짓말이겠지'(남 25.3%, 여 19.4%)가 차지했고 그 외 남성은 '이성을 잘 모르겠구나'(9.5%)의 순서로 답했다. 여성은 이어'신체적 결함이 있나'(15.8%)와 '이성에게 인기가 없나'(12.6%) 등을 떠올릴 것 같다고 답했다.

커플예감 필링유의 정수진 상담팀장은 "여성의 경우 상대에게 성경험이 전혀 없는 것을 반가워하지만은 않는다"라며 "성경험이 없을 경우 능력이나 성격, 인간관계, 그리고 신체조건 등 여러 가지 요인과 결부시켜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라고 설문결과를 해석했다.
출처)코리안타임즈 

#그래서 여자는 정자 받이 구실을 하니 혼전순결이 전제 되어야 한다고 보는데.

여성 상위시대라고 우기는데 밥자리는 여성상위하지 않을려고 하니 나 참
그리고도  언놈 하고 했는지 날마다 무릎밑의 피부는 검스롬하게 잘도 돌아다니는 년은 뭐꼬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