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로그 방명록



金寧金氏家訓(김녕김씨가훈) Family trees(족보)

鷄林寶緖 上洛眞源 簪纓相襲 基麗寔繁 忠孝之家 道義之門 積仁累
계림보서 상낙진원 잠영상습 기려식번 충효지가 도의지문 적인루
蔭 垂裕後昆 思先恩重而不忘 其於警勵貿俗晉施德化之道 其效不少
음 수유후곤 사선은중이불망 기어경려무속진시덕화지도 기효불소
立人之道曰 仁與義 大夫以之其心不貳 以仁能殺身 以義能殉君 爲
입인지도왈 인여의 대부이지기심불이 이인능살신 이의능순군 위
盡人道 見義 擲鴻毛而重泰山
진인도 견의 척홍모이중태산
- 於白村實記及金寧金氏族譜-
어백촌실기급김녕김씨족보
신라의 위대한 서업은 상낙(경북상주)이 참근원이요 대대로 양반집안으로 이어온 그빛이
오늘의 번창을 이루었도다. 충효의 집안이요 도덕과 의리를 지키는 문중으로 어진일 많이
쌓아 그 음덕을 후손들에게 넉넉히 물려주노니 선조의 은혜가 무거움을 생각하고 잊지 말
고 세속을 깨우치고 장려하여 덕화의 도리를 베풀면 그 효과가 적지 않을 것이다.
사람의 도를 세우는 것을 인의라고 말하고 대부들은 이로써 그 마음이 둘이 아니고 인은 능히
살신하고 의는 능히 순군하게 되면 인도를 다한다 할 것이다.
의를 보면 칠척의 육신을 가벼히하며 생명을 홍모같이 버리고 의리를 태산같이 무겁게하라,
<김녕김씨 족보에서>
* 지은이 : 김 문 기 (金 文 起) 1399년 ~ 1456년(세조2년) 졸 자는 여 공(汝 恭) 호는 백 촌(白 村)
서기 1426년 (세종8년) 식년문과에 급제 검열, 정언, 함길도 관찰사를 거쳐 이조판서에 까지이르렀다.
1456년 (세조2년) 단종 복위의 모의에 가담, 붙잡혀 고문에 굴복하지 않다가 이개(李塏)등과 살해되었다.
영조때 9대손 정구의 송원으로 복관, 지례의 섬계서원에 제향, 시호는 충의(忠毅)

덧글

댓글 입력 영역